본문 바로가기
반응형

오스트리아 물가5

건강한 우리 집 고부관계 시부모님 댁에 내가 만든 스프를 갖다 드렸는데 냄비를 돌려주시지 않고 그냥 집안에 두셔서 냄비가 절대적으로 부족했던 우리 집에서 약간의 불편이 있었습니다. 짜증이 난 날이라 글 한 편 올렸다가 1주일동안 엄청난 댓글 몰매를 맞았었습니다. 궁금하신 분들은 읽어보시던가...(악플은 사양합니다. 가슴이 벌렁거려요.^^;) http://jinny1970.tistory.com/3166 이해가 안 되는 시어머니의 행동 그때 가장 많이 달렸던 댓글 중에 이런 것들이 있었죠. “누가 달라고 했어? 왜 줘놓고 냄비 안 준다고 짜증이야?” “당신이 많이 해서 다 먹기 힘드니 음식쓰레기 준거잖아.” “당신 같은 며느리 만날까봐 무섭다.” 정말 세상에 무서운 며느리는 감정표현을 하지 않습니다. 그냥 안 보면 되는 시부모님인 .. 2020. 4. 14.
내 탐욕의 증거를 없애라, 양파 5kg 남편은 시시때때로 마눌을 “탐욕스러운 인간”으로 만들어 버립니다. 정말로 “탐욕”이라는 단어를 쓰냐구요? 안타깝게도 남편이 사용하는 단어가 “탐욕스러운”이죠. gierig 기어릭 (형용사) 탐욕스러운 , 열망하고 있는 , 정욕적인 이 단어는 “과해도 심하게 과한 욕심”인거죠. 내가 뭘 정말 거나하게 탐내다가 이런 소리를 들으면 억울하지나 않지. 내게 탐욕 운운할 때 나오는 가격이나 물품들이 조금 황당합니다. http://jinny1970.tistory.com/1959 뉴질랜드 길 위의 생활기 675 -나는 탐욕스러운 아내 얼마 전에 제가 키위와 오렌지를 넉넉하게 샀었죠. 1kg에 2유로 하던 키위가 “1유로“세일을 합니다. 한 팩에 2유로인데 지금 사면 2팩에 2유로이니 얼른 챙겨야 했고, 2kg에 2유.. 2020. 3. 21.
오는 계절이 반가운 이유 저는 계절의 변화를 슈퍼에서 느끼는 아낙입니다. 슈퍼에는 항상 계절보다 조금 더 변화가 찾아오거든요. 아직 이른 봄일 때는 살구류가 찾아와서 곧 찾아올 봄을 알려주고! 봄이다 싶으면 슈퍼에는 이미 여름 과일인 복숭아 종류가 등장합니다. 그리고 가을! 슈퍼에는 가을과 겨울의 과일들이 동시에 찾아왔습니다. 날씨가 추워지면서 겨울 과일들이 슈퍼에 등장했습니다. 아주 저렴한 가격을 달고 등장해서 오는 겨울을 더 반갑게 하죠. 오스트리아의 겨울에는 오렌지/귤 종류는 1kg에 1유로 선에 먹을 수 있습니다. 귤도 한국에 비해 종류도 엄청 다양하죠. 한국의 귤맛이 비슷한 종류의 하나인 Satsumas 사츄마스. 시즌 시작 전인데도 1kg에 1,19유로라는 저렴한 가격을 자랑합니다. 레몬은 1kg에 1,69유로에 팔리.. 2019. 11. 13.
얼떨결에 해 치운 김치 얼마 전에 이곳의 신문에서 흥미 있는 기사를 읽었더랬습니다. 이곳에서 살아가는데 식비는 한 달에 150유로로 가능하다는.. 유럽에 난민으로 입성한 사람들에게 제공되는 것이 꽤 있습니다. 무료 숙박에 무료 의료보험 거기에 핸드폰(공과금 포함)과 식비. 신문에 글을 쓴 여성의 주장은 난민(신청을 한 사람)에게 1인당 한 달에 식비가 450유로 정도 주어진다면서 (술, 담배나 마약 등을 안하고) 알뜰하게 살면 한 달에 150유로로 사는 것이 가능하며, 난민들은 나머지 돈들은 그들이 본국(아프리카)로 보낸다고 했습니다. 아프리카는 한 달 식비 10유로로 살 수 있는 가난한 나라들이 대부분인지라, 150유로를 뺀 나머지로 나머지 식구들이 잘 먹고 잘살 수 있다고 했습니다. 그녀가 주장하는 말이 어느 정도 타당성은.. 2018. 10. 14.
내가 김치를 해야 하는 이유 제가 간만에 김치를 했습니다. 내가 김치를 해야 하는 이유가 2가지나 충족된지라 얼른 해치웠습니다.^^ 지하실에는 시어 꼬부라진 것도 있고, 볶아서 병에 담아놓은 것도 있지만.. 신 김치만 있으면 한 끼를 간편하게 해결하는 데는 짱이죠. 물만 부어서 끓이면 국도 되고, 꽁치통조림 넣으면 찜도 만들 수 있고! 그래서 별로 망설이지 않고 실행에 옮겼습니다.^^ 김치를 하게 만드는 이유 중 하나는 저렴한 가격! 간만에 슈퍼 전단지에 배추세일 광고가 떴습니다. 평소에 kg당 79센트(X 1300원=1,027원)하던 배추가 갑자기 절반가격은 39센트(X 1300원=507원) 내가 시간이 없었다면 눈물을 머금고 눈을 질끈 감아야하지만.. 지금은 시간도 널널하니 이 기회를 놓칠 수 없습니다.^^ 내가 김치를 해야 하.. 2018. 3. 10.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