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내생각들

내게 맞구독을 원하는 블로거

by 프라우지니 프라우지니 2021. 7. 18.
반응형

 

 

가끔씩 내 블로그를 구독신청 했다고

맞구독을 원하는 사람들이 있습니다.

 

구독을 누르는 건

내가 흥미있는 글이나 관심사가 있을 때

종종 그곳에 들려서

글을 읽겠다는 신호인데,

 

내 블로그를 구독했으니

나도 자신의 블로그를 구독 해 달라는

요청을 받을 때마다 참 난감합니다.

 

인사말로 시간이 날 때 들릴께요~”하지만!

 

정말로 내가 흥미를 느낄만한

글이나 주제가 아니면

구독까지는 이어지지 않죠.

 

 

최근에 내가 올린 글 하나에

유독 맞구독 요청이 많았습니다.

 

어디서 보고 왔는지만 다를 뿐,

비슷한 문구와 똑 같은 부탁

 

 

맞구독

 

이미 활동을 한지 꽤 된

블로거들은 요청한다고

다 구독을 누르지는 않습니다.

 

활동한 햇수가 있으니

안면이 있는 동료 블로거들을

방문하거나 구독하는 경우는 있지만,

 

이제 막 블로그를 시작한

초보블로거를 찾아가는 일도

구독을 누르는 일도

자주 있는 일은 아니죠.

 

 

놀러 오라는 요청을 해 왔는데

묵살하는 건 예의가 아니니

한번쯤 그들의 블로그를 방문하기는 합니다.

 

관심이 가는 주제가 있다면

글도 읽고, 댓글을 달 때도 있습니다.

 

 댓글은 내가 와서 글을

잘 읽고 간다는 안부 인사이니

가능한 몇 자 적고 오려고 노력을 하죠.

 

 

방문을 했고, 글도 읽었는데..

 

이거 댓글을 어떻게 쓰나?”

싶을 때도 있습니다.

 

왔다는 흔적을 남기는 것도

중요하지만,

글의 주제가 나와는 너무 멀고,

 

또 마땅한 댓글이 생각나지 않으면

과감하게 그냥 나올 때도 있습니다.

 

 

 

요즘 방문한 블로그에서

도대체 뭔지 모를 글들을 만났습니다.

 

신문기사가 아닌 이상

모든 글에는 글을 쓴 사람의

의도가 보이죠.

 

아니 신문기사에도 기자가

뭘 이야기 하려고 하는지 요지는 보이죠.

 

같은 주제로 글을 쓴다고 해도

글쓴이의 생각에 따라

 

백 가지도 넘게 다른 글을

써내려 갈 수 있는 법인데..

 

내가 읽는 이 글은 도대체 무엇인고?

 

이건 어디서 광고를 복사해서

붙여놓은 것인지?

 

이건 사람이 쓴 것이 아니라

인공지능 AI가 어디서 글을 퍼다가 붙여 놓은 거?

 

그럼 인공지능이 만든 블로그?

 

 

 

태그를 봐도

이건 좀 많이 이상합니다.

 

다른 블로그는 모르겠지만

 

티스토리 블로그는 요새 태그를

10개까지만 걸 수 있습니다.

 

그래서 내 글의 태그를 쓸 때는

조금 더 신중하게

사람들이 관심을 가질만한

단어를 선택하려고 노력을 하는데..

 

이건 뭐지?

싶은 태그의 단어들.

 

한 문장을 칼로 난도질해서

올려놓은 듯한 태그.

 

이거 사람이 쓴 거 맞는 건가요?

 

검색창에 인공지능 블로그까지

검색을 해 봤지만,

 

아쉽게도 어떤 해답을

찾지는 못했습니다.

 

 

 

인공지능이 만들 놓은 것 같은

블로그 글의 특징은 이렇습니다.

 

글의 빈 공간이 없이

글이 빡빡하게 쓰여 있죠.

 

어떤 것은 제품 설명인 것

같은 것일 때도 있고,

 

어떤 것은 신문기사를

옮겨다 놓은 것 같기도 하지만

 

한가지 공통점은 이렇게

빡빡하게 글이 쓰여져 있다는 것!

 

재미있는 것은 이런 블로그도

구독하는 사람이 있다는 사실.

 

그저 내 블로그를 구독 해 줬다고 하고

맞구독을 원하니 그걸 해준 사람들인 것인지..

 

 

 

사람들은 쉽게 생각하는 것이

블로그의 글쓰기.

 

몇 년씩 블로그를 운영하고 있는 사람들도

 글을 쓰는데 꽤 많은 시간을 투자합니다.

 

글을 쓸 주제를 찾고,

또 거기에 함께 할 사진도 모으고,

 

어떤 때는 내 글의 확실성을 위해서

폭풍 검색을 할 때도 있습니다.

 

글이 앉아서 쓰자, 준비 땅~” 한다고

 

한시간 안에 금방 써지는 것이

아니라는 이야기죠.

 

물론 위, 사진 속 글처럼

어떤 광고 글을 업어오면

단 몇 분 안에 포스팅 한 편이

완성 되기는 하겠네요.

 

 

이런 글도 읽으러 와 주는 사람이 있고,

구독을 눌러주는 사람이 있다면

 

블로그를 돈벌이 목적으로

시작한 사람에게는

맞는 선택일 수 있겠네요.

 

 

 

나는 그것이 궁금합니다.

 

이런 짜깁기 글을 자기 블로그에 올려놓고

여러 블로그를 다니면서

 

당신 블로그에 구독을 눌렀으니

당신도 내 블로그를 맞구독 해주세요.”

 

하는 사람의 심리는 어떤 것인지..

 

도대체 어떤 마음으로

블로그를 시작한 것인지..

 

글을 직접 쓴 사람이라면

자신이 강조하고 싶은 부분도 있기 마련이니

 

빈 공간으로 그 부분을

강조할 수도 있고,

 

또 쉽게 눈에 들어오라고

일부러 편집 할 때도 나름 신경을 써서

 

가능한 한눈에 글이 들어올 수 있게

여백을 많이 주는데...

 

아무리 봐도 어디서 복사 해 온듯한 글들.

 

직접 복사를 해 왔다면

글을 짜깁기를 할 때

나름 신경 써서 글이라도

매끄럽게 했을 거 같은데,

 

이건 성의없이

그냥 나열만 해 놓은 수준.

 

이런 글들은 정말 인공지능 AI

업어온 글이 맞을까요?

 

정말 인공지능이라면

남의 글을 업어오는 정도가 아니라

감탄사가 나올 정도로 멋진 글을

쓸 수 있는 실력 일거 같은데..

 

그럼 인공지능이 아니라

그냥 남의 글 업어오는 로보트인건가?

 

이런 건 검색을 해도 안 나오니

나의 궁금증은 더욱 커져만 갑니다.

 

이런 블로그를 운영하고

계시는 분이나, 이런 블로그를

아시는 분은 좀 알려주세요.

 

이런 글을 퍼다가 전자동으로

블로그에 포스팅하는

로보트나 인공지능이 있는 것인지,

 

아님 블로거가 수고스럽게

일일이 수작업으로 글을 퍼다가

이렇게 편집을 해서 올려놓은 것인지..

 

미련스럽게 글감을 찾고,

주제를 찾아서 나름의 수다까지 붙여서

글을 쓰는 저 같은 블로거들은

그것이 참 궁금합니다.

 

 

 

! 검색하다가 찾은 또 하나의 정보.

블로그 대행도 있었습니다.

 

15회는 20만원,

 

20회는 25만원

 

20회 포스팅 + 이웃 추가 하루 10= 30만원

 

원래 블로그는 글을 쓰고 싶은

사람이 하는 것이 아니었나?

 

글을 써달라고 남에게 돈을 준다면

내가 운영하는 내 (글의) 블로그라고 볼 수 없고,

 

남이 써놓은 글을 복사해다가

포스팅한다면 그건 남의 글이지

내 글이 아닌데..

 

어떤 경우에도 내가 개인적으로

운영하는 내 블로그라고 떳떳하게

말할 수 없을 거 같은데..

 

요즘 이런 블로그가

늘어나는 추세인건가요?

 

아시는 분 있으면 알려주세요!

 

 

다녀가신 흔적은 아래의 하트모양의 공감()을 눌러서 남겨주우~

로그인하지 않으셔도 공감은 가능합니다.^^

감사합니다.^^

 

----------------

오늘 업어온 영상은 그냥 열심히 달리기.

 

 

반응형

댓글14

  • 아 저도 요즘 그래요. 처음엔 제목만보고 정보성 블로그인가? 해서 구독했다가 다음날 바로 구독해지 했어요. 피드에 티친님들 새글을 볼 수도 없을 정도의 글이 도배되더라구요 ㅠㅠ 궁금하네요 정말
    답글

  • Favicon of https://sajoostory.tistory.com BlogIcon 수비니 2021.07.18 13:58 신고

    완전 공감합니다. 구독자수를 늘리고 싶은 마음은 알겠지만..흠...-.-a
    답글

    • 사실 구독자수는 중요하지 않다고 생각해요. 많은 구독자를 가지고 있다고 해도 아무도 내글에 하트를 눌러주지 않고, 댓글을 안 달아주지 않으면 나는 메아리도 없는데 혼자서 소리를 치고 있는 꼴이거든요. 저는 구독자 한분보다 내글에 반응을 해주시는 한분이 더 소중합니다.^^

  • Sera 2021.07.18 15:17

    잘츠부르크 지역에 Hochwasser 피해가 심각하네요. 린츠는 아무런 피해 없길 바래요.
    저런 이상한 블로그는 그냥 무시하는게 답이에요
    답글

    • 그쪽지역에 피해가 있다고 뉴스에서 봤는데, 제가 사는 지역은 평온합니다. 비가 가끔 억수같이 오기는 하지만 다시 해가 뜨니 뉴스를 안본다면 다른 지역의 피해는 전혀 모르고 지내요. 오스트리아도 사실 쪼맨한 땅덩이인데 폭우가 내리는 지역이 따로있고, 비가 안와서 가뭄이 심한 지역도 있고 다양하더라구요. ㅠㅠ

  • 호호맘 2021.07.18 23:15

    캡쳐 해놓으신 다른 블러그 글이란걸 읽어보려 몇번을 읽어봐도
    뭔소리릴 하고자 하는건지 전 제가 갑자기 난독증이 온것 같은 기분이 드네요.
    굳이 남의글을 퍼날라 게시하면서 까지 자신의 블러그를 갖고자 하는 이유가 뭘까 하는 생각을
    저도 잠깐 해봤습니다.



    답글

    • 블로그로 돈을 번다더라 .한 달 용돈벌이는 된다더라. 하니 그걸 목적으로 시작한 것이 아닌가 싶네요. 모르죠, 블로그에 유입수가 있으면 팔아버릴 목적으로 만들었는지도.

  • Favicon of https://xuronghao.tistory.com BlogIcon 空空(공공) 2021.07.20 08:44 신고

    저도 심히 궁금합니다 ㅋ
    답글

  • 2021.07.21 13:56

    비밀댓글입니다
    답글

    • 유료 리뷰를 하면 구독자수에 따라서 같은 리뷰라고 해도 받는 금액이 달라지고, 또 방문객수가 꽤 있으면 "블로그를 팔라"는 유혹도 받죠. 물론 리뷰같은거 안하는 블로거들에게는 상관없지만 말이죠.

  • 좋은정보입니다 생각을 많이하게되네요
    답글

  • 좋은정보입니다 생각을 많이하게되네요
    답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