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내생각들

신문에 난 그녀가 불쌍한 이유

by 프라우지니 2021. 6. 14.
반응형

 

 

유럽의 잡지에 자주 등장하는

한국인이 한명 있습니다.

 

독일의 전총리옆에서 생글거리며

웃고있는 그녀는 한국인.

 

지금은 70대인 독일의 전총리, 슈뢰더의

5번째 부인이죠.

 

그녀가 슈뢰더 총리랑 결혼할 때

독일발 뉴스에는 슈뢰더 전총리와

그녀가 관련된 기사들이 꽤 많았습니다.

 

2019.07.28 - [내생각들] - 나를 부끄럽게 하는 한국인

 

나를 부끄럽게 하는 한국인

신문이나 방송 혹은 내 생활 주변에서 가끔 한국인들을 접합니다. 나도 덩달아 자랑스럽고, 그 사람이 그 자리에서 열심히 사는 모습만으로도 감사하고 고마운 한국인들만 있었는데.. 최근에는

jinny1970.tistory.com

 

 

시작은 조금 소란스러웠지만,

그래도 잘살고 있는 거 같아서

그런가부다..”했었는데,

 

간만에 그들 부부의 뉴스가 신문에 났습니다.

 

 

지역신문에서 발췌

 

슈뢰더 전총리가 김소연의 전남편에게

22,000유로를 지불하라는 판결을 받았다는

신문의 짤막한 기사 하나.

 

더불어 김소연의 전남편 직업도

살짝 언급이 됩니다. 이분이 의사였군요.

 

아무런 소식(뉴스)없이 사는 것이

사람들이 시선을 덜 받는 방법인데..

 

이렇게 또 기사가 떴으니 사람들은

한동안 이 부부의 이야기를 하겠죠.

 

남자들은 술자리에서 안주 삼아서 씹어 될테고,

 

여자들은 늦으막한 오후에

커피 한 잔 하자고 만나서는 케잌과 함께

이 부부의 이야기를 즐기겠죠.

 

처음에는 한국 여자기사가

나는 것 자체가 싫었습니다.

 

괜히 한국의 이미지가

안 좋아지는 거 같아서 말이죠.

 

모든 한국여자들이 다 불륜을 저지르는 것도 아니고,

또 남의 가정을 파탄내는 것도 아닌데,

 

너무 유명한 사람과 결혼을 해 버린 한 사람 때문에

현지인들 눈에 한국여자들이

조금 부정적으로 보일까 하는 마음도 있었습니다.

 

그래서 가끔 이런저런 기사에서

이들 부부를 보게되도 그렇게 고운 눈으로

보게되지 만은 않았었는데..

 

 

인터넷에서 캡처

 

워낙 유명인이라 신문이나 잡지에

꾸준히 노출되어온 이들 부부.

 

시작은 소란스러웠지만 그후로는

조용히 잘살고 있는 거 같았는데..

 

최근에 이들 부부 관련된 기사를 보면서

그런 생각을 하게 됐습니다.

 

그냥 평범한 사람을 만나서 한 결혼이었다면..

결혼하는 과정에서 서로의 가정이 있었고,

서로가 각자의 가정을 깨고

새로이 결혼을 했다손 치더라고

다른 사람들은 모르는 둘만의 비밀로

간직할 수 있었을 텐데..

 

 

너무 유명한 사람이라 사람들에게

밝히고 싶지않는 치부까지 다 까발려진거죠.

 

그런 생각을 하니 이 한국 여성이

조금은 불쌍하게 느껴졌습니다.

 

유명해지고 싶어서 선택한 사랑은

아니었을지도 모르는데..

(정말 그럴지도 모르지만.ㅠㅠ)

 

그저 내 마음 이해 해 주고,

날 품어주는 그 맘이 따뜻해서 마음이 갔고,

그렇게 마음이 커져서 사랑이 되었고,

 

앞으로 남은 인생을 함께 하고 싶어서

선택했던 사람이었는데..

 

 

인터넷에서 캡처

 

너무 유명한 사람들이라 TV나 신문등에

얼굴을 안 비치는건 힘이 들 테니

나오지 말라는건 무리가 있을거 같고.

 

앞으로는 긍정적인 일에 관련되서만

봤으면 좋겠습니다.

 

전남편에게 지급하라는 위자료도 후딱 처리해서

더 이상 이런 뉴스로 사람들의 시선을 받지 않았음

하는 것이 저의 마음입니다.

 

서민에게는 큰돈일지 모르는 22,000유로지만,

전총리나 하셨던 분에게는 껌값일수도 있겠고,

 

솔직히 결혼하는 과정에서

남의 가정을 깬 것도 사실이니

더 이상 신문기사가 나지 않게

조용히 처리를 하면 좋을거 같은데..

 

누구나 한번 사는 인생입니다.

 

같은 인생을 살아도 유명인들은

사람들의 손가락질에 온갖 야유까지 받으면서

힘들게 살아야 하지만,

 

그저 평범한 삶이라면

내가 조금 잘 못 살아도 온세상 사람들이

나를 향해 손가락질을 하는 일은 없죠.

 

전총리와 결혼한 이 여성도 유명인 옆에 있어서

더 사람들의 입에 오르내리고,

미움을 받는 것일 테니 괜히 마음이 짠합니다.

 

그래서 앞으로 남은 인생은

행복하게 잘 살았음 좋겠고,

더 이상 이들 부부에 관해서

말이 안 나왔음 좋겠습니다.

 

한 번 사는 내 인생인데,

나는 모르는 사람들이 나를 싫어하고,

손가락질하고, 욕하는 상황 속에서

살고 싶은 사람은 아무도 없을 테니 말이죠.

 

 

다녀가신 흔적은 아래의 하트모양의 공감()을 눌러서 남겨주우~

로그인하지 않으셔도 공감은 가능합니다.^^

감사합니다.^^

 

 -----------------------

 

평범한 부부의 저녁 산책길 영상입니다.^^

 

 

 

 

반응형

댓글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