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질랜드/길위의 생활기 2013

뉴질랜드 길 위의 생활기 310-뉴질랜드 멋진 UFO 구름

by 프라우지니 프라우지니 2013. 8. 28.
반응형

오늘도 마눌은 호들갑스럽게 수다를 떨어댑니다.

 

“남편, 저기 봐봐봐~ 오늘 UFO 구름이 떴다.”

 

마눌이 UFO라고 칭하는 구름은 모양이 특이합니다.


UFO가 불쑥불쑥 지구의 허공에 나타나서 사람들을 놀래키는 대신에..

이 UFO구름 뒤에 숨어서 지구에 온다면 아무도 모를거 같기도 하구요.(뭐래?)


자! 그럼 뉴질랜드의 UFO구름을 여러분께 보여드리겠습니다.^^

 

 


 

오늘도 저희 집(차)은 사진의 우측으로 비스듬하게 서있습니다.

이 도로에서 유일하게 주차를 할 수 있는 방법이기도 하구요.


수로의 좌측(건너편)으로는 그나마 주차를 할 수 있는 공간이 있는데..

수로의 우측으로는 차가 다니는 도로인지라 주차하기가 참 거시기 합니다.


차도에 삐져나오게 주차를 했다가는 사고를 초래할 수도 있고,

다른 사람들에게 불편을 주는 민폐를 끼치게 되니 말이죠.


수로의 중간에 보이는 구름을 저는 UFO구름이라고 합니다.^^

별로 UFO같지 않다구요?


 

 

이 구름을 보시면 마음이 조금 달라지시나요?

 

마눌에게는 정말 UFO처럼 보이는 구름입니다.


사진으로 보니 실제로 보는거랑 차이가 많이 나기는 합니다.

실제로 볼 때는 정말로 멋있는디..^^;


건너편 낚시꾼은 이 멋진 구름은 못보고 낚시대만 쳐다보고 있습니다.

사실 풍경으로 따지자면 건너편보다는 이쪽이 훨씬 좋습니다.

저 멀리 마운트 쿡까지 감상할수 있는 명당자리거든요.

 

 

 

뉴질랜드라고 해서 사실 이렇게 멋진 구름을 매일 볼 수 있는 건 아닙니다.


저희가 길 위에 사는 몇 달 동안에 UFO구름을 본 것은..

손가락으로 몇 번 꼽을 정도인거 보니 그리 자주 나타나는 구름은 아닌거 같습니다.


그런데...이 사진을 보시는 분들도 이 구름이 UFO구름처럼 느껴지시나요?

아님 저만 그렇게 느끼는 건가요?


UFO구름은 유럽에 살 때는 본적이 없는 구름이기는 합니다.

실제로 이 구름을 본 유일한 곳이 뉴질랜드이고 말이죠!


이 구름이 정말 특이하다고 생각하는 건 저만의 생각일까요?



제 글을 읽어주시고,View 추천버튼을 눌러주시면, 제가 글을 쓰는데 아주 큰 힘을 주신답니다.

제 블로그가 맘에 드셔서 구독+을 눌러주시면 항상 문 열어놓고 기다리겠습니다.

감사합니다.^^

반응형

댓글6

  • 비비아나 2013.08.28 14:13

    와우 제 눈에도 UFO구름 맞는걸요? 하늘이 너무 이뻐요 높은 하늘을 사랑하거든요 ㅋ 아직 한국이신가요? 한국에서 좋은 시간 잘 보내고 계시는지요? 휴가 잘 보내세용^^
    답글

  • 느그언니 2013.08.28 20:46

    오~~~ 그러고 보니 그렇게 보이네요..
    답글

    • 그렇게 생각해주시니 감사^^
      한국에 와서 처음으로 인터넷 접속했습니다.
      동네 맥도날드 와이파이가 스마트폰은 되는디..
      노트북은 안되더라구요. 그래서 한국에 들어와서 오늘 처음으로 노트북을 인터넷을 접속했습니다.^^

  • jung 2013.08.30 11:17

    가끔 인터넷에 신기한 사진이라고 올라온 위의 구름사진을 본적이 있습니다.
    정말 구름속에 UFO에 탄 외계인이 숨어 있을것 같은 구름입니다.
    길위의 생활이 가끔 힘은 들겠지만,
    흔치 않은 자연의 신기한 현상들을 만 날수 있는 장점도 있는것 같습니다.

    답글

    • 길위에 사는것이 가끔씩 힘들때(특히 화장실 ㅋㅋㅋㅋ)도 있지만, 지금은 잠시 한국에서 안정적인(?) 생활을 하다보니 "그것이 고생이였던가?"하는 생각을 합니다.^^ 이제 다시 또 길위에 생활로 돌아가는 시기를 기다리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