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댁마당에는 여러 종류의 꽃이 있습니다.

그중에 마약의 원료인 마약 양귀비꽃도 있습니다.

이 양귀비는 거리에서 구경하는 양귀비꽃이랑은 조금 나르게 생기긴 했습니다.


저 꽃 이름이 뭐라고 물어보니 “저거 마약이여!”하고 살짝 (시)엄마가 말씀하셔서 알았습니다.

 

 

 

꽃은 참 예쁘게 핍니다.

 

읽으시기전에 위의 손가락을 한번 눌러주세요.

글쓰는 제게 큰 힘이 된답니다.^^

 

앞에 동그란 것은 이미 꽃이져서 열매를 맺기 시작했고...

뒤에 보이는 봉우리들은 이제 꽃이 피려고 준비중인거죠!

 

 

 

 

 

양귀비꽃이 피고,질 때는 잎이 한 장씩 떨어져 나갑니다.

그리도 중간의 털들도 사라지고 나면(사진의 좌측아래 털들이 빠지고 있습니다.)..

동그란 형태의 중간부분이 커지는거죠!

 

 

 

이 꽃이 마약이라는데.. 궁금해졌습니다.  그래서 칼로 열매를 살짝 그어봤습니다.

 

아! 바로 송송이 진이 맺힙니다.

 

이게 진짜 마약인가? 싶어서 진을 찍어서 냄새를 맡아봤습니다.

근디..그냥 보통 맡는 냄새의 나무진과 같은 냄새가 났습니다.

 

저 진을 어떻게 해서 마약을 만드는지는 관심도 없고, 그럴 의향도 없어서 저의 포스팅을 여기까지만 하겠습니다.


오스트리아에는 마당에 마약 양귀비꽃이 자라는 집들이 많이 있습니다.

울(시)아빠 말씀에 의하면 따로 꽃씨를 뿌리지 않아도 해마다 자란다고 하시더라구요.

아마도 씨앗주머니가 저절로 터지게 두니, 해마다 그렇게 양귀비는 자라는거 같습니다.


물론 시댁에서는 저 꽃을 마약용이 아닌 화초용으로 키운다는 안내말씀을 드립니다.


“오스트리아에서는 마약양귀비를 키우는 것이 불법아니여?”물어오신다면..

 

저도 모르겠습니다. 하지만 집에 밖에서 훤히 보이는 곳에 이런 꽃들이 있는 걸 오가는 사람들이 볼테고, 이것이 불법이였다면 당장에 누군가가 신고를 했겠죠?

어떤용으로 키우느냐에 따라서 가능한 것이 아닌가? 혼자서 결론을 맺습니다.^^


 

 


제 글을 읽어주시고,View 추천버튼을 눌러주시면, 제가 글을 쓰는데 아주 큰힘을 주신답니다.

제 블로그가 맘에 드셔서 구독+을 눌러주시면 항상 문 열어놓고 기다리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유럽 오스트리아 | 린쯔
도움말 Daum 지도
by 프라우지니 프라우지니 2012.07.10 14: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