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나라에도 로또가 있듯이 이곳에도 로또가 있습니다.

 

오스트리아 국내에서 발행되는 로또도 있지만,

유럽 전체에 발행되는 로또도 있는데, 이건 금액이 꽤 큰 편이죠.

 

오스트리아 내에서 판매하는 로또도 1등이 몇 번 나오지 않으면 금액이 엄청나게 커집니다.

이런 경우는 로또를 안사는 사람들도 혹시나 하는 마음에 로또를 사죠.

 

제 시어머니는 로또를 꽤 자주 사십니다.

로또 당첨되면 뭐 하실꺼냐고 여쭌 적이 있었는데 생각지도 못한 답변을 하셨습니다.

 

“로또 당첨되면 네 시누이 비엔나에 집 한 채 사주고, 너희 몫으로도 한 채 사줄 꺼다.

그리고 은행에 잘 넣어놓고, 매일 커피에 케이크 먹으러 다닐 단다.”

 

자식들에게 집을 사주는 건 한국의 부모님만 하시는 줄 알았는데..시어머니가 자식들 집을 사주시고 싶다고 해서 “부모의 마음”은 다 같다는 걸 알았습니다.

 

 

인터넷에서 캡처한 로또관련 사진들

 

시어머니는 자주 사는 로또.

며느리는 그것이 “낭비”라고 생각합니다.

 

저는 성격상 놀음도 안 좋아하고, 로또 같은 것도 사지 않죠.

 

한번은 1등이 몇 번 밀려 당첨금이 엄청나서 한번쯤 “사볼까?”하는 마음을 가진 적도 있었는데..

 

“안 사던 사람이 로또사서 당첨되면 그동안 계속 사온 사람들은 얼마나 억울할까?”

 

이런 이상한 마음도 들었고..

물론 한 10유로 정도 들여서 로또를 샀다가 낙첨이 되면 돈 낭비라는 생각했구요.^^

 

우리 요양원에는 일을 참 열심히 하는 직원이 몇 있습니다.

일을 안 하는 직원들이 더 많아서 일 열심히 하는 직원이 더 돋보이는 곳이죠.

 

오스트리아 사람들이 성격은 참 이상합니다.

일본인 같은 습성이라 앞에서는 하는 이야기와 뒤에서 하는 이야기가 다르죠.

 

사람 앞에서 대놓고 싫은 소리를 하는 법도 없습니다.

뭘 물어봐도 “싫다, 좋다”가 아니라 의도를 알 수 없게 애매하게 대답을 합니다.

 

나 같은 경우!

내가 열심히 일하는데, 내 동료가 일 안하고 탱자거리면서 있으면 할 일을 지정 해 줍니다.

 

내가 일하는데 옆에서 (동료가) 노는 건 못 보는 이상한 성격입니다.^^

“나는 K부인 방에 갈 테니까, 넌 Z 화장실에 데리고 가서 기저귀 갈아줘!”

 

사실 일을 찾으면 하루 종일 할 일 투성 인 것이 우리 직장이거만,

할 일이 있어도 복도에 서서 수다만 떠는 인간들이 더 많은 곳입니다.

 

그중에 내가 좋아하는 직원 중 한명은 에바.

이제 50을 넘어선 그녀는 주 40시간 풀타임으로 일을 합니다.

 

딸 둘을 둔 이혼녀인데, 최근에 막내딸이 분가를 했습니다.

이제는 자식을 부양하지 않아도 되는 시간이라 굉장히 신나했었죠.

 

에바는 땡땡이치는 다른 직원과는 달리 혼자 열심히 일하는 직원입니다.

제가 존경하고 함께 일하고 싶은 직원 중에 한명입니다.

 

며칠 전 저녁식사가 배달될 시간에 음식이 담긴 카트가 오기를 기다리면서 복도에 그녀와 잠시 서있었습니다. 같이 근무하지만 마주 서서 한가하게 수다 떨 시간이 없었는데...

 

그녀와 옆에 서서 뜬금없는 말을 물었습니다.

아마도 로또 이야기가 그날 나왔었지 싶습니다.

 

“에바, 넌 로또 당첨되면 뭘 할 거야? 일은 그만 둘 거야?”

“아니, 하지만 일은 조금 덜 하고 싶어.”

 

순간 뜨끔했습니다.

에바가 로또 당첨되면 하고 싶다는 그 “일을 조금 덜 하고 싶어.”

 

접니다.

에바가 로또당첨 후에 일을 조금 덜 하고 살고 싶다는 그 삶.

그녀가 로또 당첨되면 살고 싶다는 그 삶을 지금 살고 있는 인간!

 

5년 전에 이혼해서 풀타임으로 일을 해야 (경제적으로) 살 수 있는 에바.

(풀타임으로 일을 해서 피곤도 할 텐데, 근무시간에 땡땡이치는 법도 없이 부지런!)

 

반면에 주 20시간 일해도 남편이 있어서 돈 걱정 안하고 살고 있는 나.

 

주2일 일하니 시간도 널널하고(그래도 블로거/유튜버로 사느라 엄청 바쁘다는..^^;)

시시때때로 여기저기 놀러 다니는 여유로운 삶.

 

생각 없이 살았던 내 삶인데 에바의 말 한마디에 내가 가진 것이 얼마나 큰 것인지 돌아보게 됐습니다. 로또 당첨 후에 살고 싶은 삶이 “바로 지금 내 삶”이니 말이죠.

 

가끔은 누군가의 말 한마디에 내 삶을 돌아보게 되죠.

 

내가 가진 것이 이리 많고 풍족한지 몰랐었는데..

그녀의 말 한마디에 내가 가진 모든 것들을 돌아보게 됐습니다.

 

주 20시간만 일해도 돈 걱정 없이 살 수 있는 내 삶에 감사하고!

아무 때나 비싼 공연을 보러 다닐 수 있는 조건에 있어서 감사하고!

 

그중 으뜸은 내가 이런 생활을 할 수 있게 뒤에서 받쳐주는 남편이 아닌가 싶습니다.

 

내 (평범한) 삶이 누군가는 “간절하게 꿈꾸는 삶”일수 있다는 걸 이번에 알았습니다.

 

앞으로 더 내 삶에 만족하고, 감사하면서 살아야겠습니다.

누군가는 “살고 싶어 하는 삶”을 살면서 불평을 가지면 안 될 거 같으니 말이죠.

 

------------------------------------------------------

 

아시는 분은 다아시는 대 "얼렁뚱땅 요리".

 

집에 남아도는 땅콩을 처리하고자 시작했던 커피땅콩이었는데..

중간에 뭐가 잘못됐는지 땅콩강정으로 끝난 일이 있었습니다.

 

요리를 시작해서 내가 원하는 결과를 얻는것이 절대 쉽지않은 나의요리교실.

구경하시고 뭐가 잘못됐진지 알려주세용~^^

 

 

 

다녀가신 흔적은 아래의 하트모양의 공감(♡)을 눌러서 남겨주우~

로그인하지 않으셔도 공감은 가능합니다.^^

감사합니다.^^

by 프라우지니 프라우지니 2019.05.18 00:00
  • Favicon of https://fumikawa.tistory.com BlogIcon 후미카와 2019.05.18 01:11 신고 ADDR EDIT/DEL REPLY

    ㅋㅋ 직접 당첨되어 본적은 없지만 1등에 당첨 되어도 나 출근할거라고 말 말하고 다녔어요 혹시라도 일은 계속 할거에요`

    • Favicon of https://jinny1970.tistory.com BlogIcon 프라우지니 프라우지니 2019.05.18 05:51 신고 EDIT/DEL

      난 떼돈이 생긴다면..일하는 대신에 다른걸 배우러 다니고 싶어요. 이나이에도 아직 배우고 싶은것이 많아서리...^^

  • 2019.05.18 04:54 ADDR EDIT/DEL REPLY

    비밀댓글입니다

  • 2019.05.18 06:08 ADDR EDIT/DEL REPLY

    비밀댓글입니다

    • Favicon of https://jinny1970.tistory.com BlogIcon 프라우지니 프라우지니 2019.05.18 17:47 신고 EDIT/DEL

      지금 내가 살고 있는 삶을 누군가는 간절하게 꿈꾸면서 살고 싶어하는 삶일수 있다는걸 한번 돌아보신다면 지금에 만족하실수 있을거 같아요.^^

  • cilantro3 2019.05.18 09:19 ADDR EDIT/DEL REPLY

    뚝딱뚝딱 잘 만드세요. 시럽에 핀치오브솔트가 필요할듯 단짜단짜 살안찌는 체질이면. 한웅큼 입에 털어 놓고 싶어요

    • Favicon of https://jinny1970.tistory.com BlogIcon 프라우지니 프라우지니 2019.05.18 17:48 신고 EDIT/DEL

      땅콩자체가 원래 약간 짭짤하게 나온거라 따로 소금은 넣지 않았습니다.^^ 맛은 그래도 먹을만해서 남편의 간식으로 싸주며 처리했죠.^^

  • Favicon of https://janiceshin86.tistory.com BlogIcon jshin86 2019.05.18 09:40 신고 ADDR EDIT/DEL REPLY

    살면서 우리는 항상 감사한 마음으로 살아야 하는거 같읍니다.

  • 시몬맘 2019.05.19 03:55 ADDR EDIT/DEL REPLY

    항상 감사하는 맘으로 살아야하는데..자꾸 잊고 살게 되네요..

    식후 인데도 영상보니 군침이 도네요 ㅎㅎ
    커피맛강정 맛있어 보여요!!

  • 호호맘 2019.05.19 16:54 ADDR EDIT/DEL REPLY

    작은거에서 깨달음을 얻기도 하지요
    그 마음이 오래 가야 될텐데 잠깐 지나면 또 잊혀지고
    불만 투성이 되는게 우리의 삶입니다

    커피땅콩은 설탕에 물을 너무 많이 부으신건 아닐까요?
    또는 물 없이 설탕만 녹인 시럽도 괜찮을듯 하고요
    저라면 귀찮아서 걍 땅콩만 먹는걸로 ^^

  • 2019.05.20 10:36 ADDR EDIT/DEL REPLY

    인종, 나라를 막론하고 부모의 마음은 모두 같으네요. 저도 가끔 로또를 구입한답니다. 1등 당첨되면 어려운 이웃에게 기부도 하고 힘들게 사는 친척들도 도와주고 싶고 물론 나도 좀 더 여유롭게 하고 싶은 것 하고 살고 싶어서요.

    • Favicon of https://jinny1970.tistory.com BlogIcon 프라우지니 프라우지니 2019.05.21 04:49 신고 EDIT/DEL

      저도 "로또에 당첨이 되면.."이라는 생각은 해보지만, 사지도 않으면서 그런 생각을 합니다. ㅋㅋㅋㅋ 저 로또당첨되면 남편에게는 큰일나는 일입니다. "당신 로또당첨되면 뭐할래?" 하길레, "당신이랑 이혼할꺼야!"했었거든요.ㅋㅋㅋㅋ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