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부분의 여행자들은 “유럽”이 겁나 물가 비싼 나라라고 알고 있습니다.

 

그리고 실제로 길거리 음식이라고 해도 한국보다 비싼 경우도 있는지라, 그렇다고 느끼죠.^^;

사실 슈퍼마켓의 물가는 한국보다 더 저렴한데도 말이죠.^^

 

비엔나에서는 저희부부도 관광객모드인지라 사 먹어야 하는 거죠.

 

아침이야 시누이집에서 먹고 나온다고 쳐도, 점심 같은 경우나, 간식은 사먹어야 합니다.

 

점심때도 아니고, 저녁때도 아닌 시간에는 식당을 찾아가기도 그런지라..

간편하게 뭔가를 먹어야 하는데, 이럴 때는 어디를 가도 길거리 음식이 최고죠.

 

비엔나에서는 관광객인 저희부부가 비엔나에서 찾은 저렴하고 맛있는 집이 있습니다.

 

케밥이라면 여기저기서 먹어본지라 나름 “맛의 평가”를 할 수 있는데..

(제 입맛이 쪼매 까다롭습니다.) 그래서 지금까지 제가 괜찮다고 생각하는 곳이 드물죠.

 

단순히 고픈 배를 채우는 개념으로 먹은 케밥이였는데..

비엔나에서 생각보다 맛이 훌륭한 집을 찾았습니다.

 

이제부터 그 집을 여러분께만 알려드립니다.^^

 

비엔나에서 가장 알려진 곳은 뾰족한 탑이 돋보이는 Stephan Dorm 슈테판 돔(슈테판 성당)입니다. 이곳을 보기위해 모든 관광객들이 거쳐 가야 하는 곳이 있습니다.

 

도나우 강 옆에 있는 커다란 광장,

바로 Schwedenplaty 슈웨덴플라츠 (스웨덴 광장).

 

이곳에 여러 종류의 길거리 음식이 있습니다. 중국인들이 하는 볶음국수 집도 있고,

오스트리아 인이 하는 소시지 집도 있고, 물론 제가 말한 그 케밥 집도 있습니다.

 

 

 

대부분의 케밥집에선 피자도 판매합니다.

 

소시지, 피자, 볶음국수 등등의 메뉴 중에 우리가 고른 것은 케밥.

 

가격도 3.50유로면 관광도시인 비엔나에서 저렴한 편이고 크기도 큰 것이 맛까지 훌륭합니다.

 

아쉽게도 케밥 사진을 찍지는 못했지만, 한 끼 식사로 훌륭한 양이였습니다.

소스도 맛있었고, 서비스까지 훌륭한 집이라 마음에 쏙 들어온 가게입니다.

 

둘이서 7유로면 저렴하게 한 끼 해결했고...

이제는 디저트를 먹어야 하는 거죠.

 

 

 

케밥집 바로 옆에는 엄청 사람들이 들락거리는 아이스크림집이 있습니다.

 

유럽에는 여름에 이런 아이스크림 카페가 성업 중입니다. 물론 커피도 시킬 수 있지만, 대부분의 사람들은 여러 종류의 아이스크림을 쌓아서 나오는 파르페를 많이 주문합니다.

 

물론 이건 칼로리가 엄청나죠.

그래서 사람들은 조그만 콘에 한 스쿠프 혹은 두 스쿠프씩 아이스크림을 사서 먹습니다.

 

저희도 이런 아이스크림 콘을 좋아합니다.

아이스크림 한 스쿠프의 가격이 2.30유로면 사실 저렴하다고는 할 수 없습니다.

두 스쿠프면 한 끼로 먹은 케밥보다 가격이 더 나오니 배보다 배꼽이고 말이죠.

 

하. 지. 만.

 

날씨는 덥고 우리는 관광객이니 맘껏 즐겨야 하는 거죠.^^

그래서 이곳에서 저희도 아이스크림을 사먹었습니다.

 

그런데 엄청 사람들이 들락거리는 업소치고는 맛이 영~ 그렇습니다.^^;

 

그냥 그런 가부다...했었는데, 다른 집의 아이스크림을 먹어보고서야 알았습니다.

사람들이 많이 들락거린다고 다 맛 집이 아니라는 걸!

 

 

 

 

슈테판 돔으로 들어가는 골목.

 

맥도날드 건너편에 자리하고 있는 레스토랑같이 보이는 집안에 아이스크림 냉장고가 보이는지라 이곳에 들어가서도 아이스크림을 주문했습니다.

 

사실 아이스크림 한 스쿠프가 양껏 먹기에는 턱없이 부족한 양인지라..

아이스크림 집이 보일 때마다 사 먹어야 합니다.^^;

 

이곳은 가격도 다른 곳에 비해서 저렴합니다.

한 스쿠프에 2유로.

 

안 먹겠다는 남편인지라 나만 사서 먹었는디..

두 입 먹고는 남편에게 빼앗겼습니다. 이 한마디에 말이죠.

 

“마눌, 당신은 몸매관리를 해야지.^^”

 

중년이 되면서 몸매는 먹는 것에 비례하는지라 평수가 자꾸 넓어지고 있는 지금.

 

남편의 한마디에 눈을 흘기면서도 즐거운 마음으로 줄 수 있는 건...

지금은 즐거운 관광객 신분이기때문인거 같습니다.^^

 

눌러주신 공감이 저를 춤추게 합니다. 감사합니다.^^

로그인하지 않으셔도 공감은 가능합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by 프라우지니 프라우지니 2016.09.10 00:30